‘라디오스타’ 비 “영어 선생님인 이범수 아내 이윤진, ‘스카이 캐슬’ 김서형 버금가는 열의”

[텐아시아=우빈 기자]

‘라디오스타’ 이범수 / 사진제공=MBC

가수 겸 배우 비가 이범수의 아내이자 자신의 영어 선생님 이윤진의 열의를 고백했다.

오는 6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의 주역들인 이범수, 비, 이시언, 신수항이 출연하는 ‘비범한 사람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범수는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의 제작자로 변신해 큰 화제를 모았다. 그는 엔터사의 대표일 뿐 아니라 신한대 공연예술학과 교수로 학과장까지 맡아 열일 중이다.

이범수는 모든 분야에서 열정으로 최선을 다하고 있음을 밝히면서 최근 “(하루에) 2-3시간을 잔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한 이범수의 열정을 뛰어넘는 그의 아내 이윤진에 대한 얘기도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비는 자신이 해외에서 활동할 때 영어 선생님이었던 이윤진에 대해 얘기를 꺼냈는데, ‘스카이 캐슬’ 김주영에 버금가는 그녀의 열의를 증언해 모두를 웃게 했다.

뿐만 아니라 이범수는 과거 음악프로그램서 ‘역대급 흑역사’를 썼던 에피소드를 털어놨는데, 흑역사 역시 ‘자신의 모습’이라고 인정하는 여유로운 모습으로 큰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은 단기 요양으로 자리를 비운 MC 김구라의 빈 자리를 절친인 지상렬이 일일 MC를 맡아 채울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그는 색다른 토크로 활력을 불어넣었다는 전언이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