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황보, 유희열에 “안테나뮤직 가고 싶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사진제공=MBC에브리원

가수 황보가 유희열의 ‘안테나 뮤직’에 가고 싶다며 구애를 펼친다. 이 모습은 오는 5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공개된다.

최근 녹화에서 황보는 “유희열이 대표로 있는 ‘안테나 뮤직’에 가고 싶다”라고 발언해 이목을 끌었다.

이에 MC들이 어필을 할 수 있는 영상 편지 시간을 마련했다. 황보는 “우스갯소리로 나온 말이다”라며 부끄러워했지만 이내 진지한 모습으로 유희열에게 적극 구애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황보는 절친 산다라에게 분노한 사연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황보에 따르면 자기애가 넘치는 산다라박이 지인들에게 본인의 캐릭터가 그려진 굿즈를 과하게 나눠준다고. 이 같은 폭로에 여기저기서 굿즈를 받은 절친들이 속출, 황보의 증언에 신빙성을 더했다. 이를 들은 MC 김숙은 과거 산다라박의 자기애를 두 눈으로 직접 목격한 일화를 얘기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밖에도 황보의 대중교통 라이프가 눈길을 끌 예정이다. 최근 17년 된 차를 팔고 지하철을 이용하기 시작한 그는 자가용을 탔을 땐 몰랐던 즐거움을 알게 됐다고 설명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