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해줘! 홈즈’ 박나래∙김숙, 복덕방 코디 변신…집 찾기 ‘분투’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설 특집 예능프로그램 ‘구해줘! 홈즈’/사진제공=MBC

오늘(4일) 처음 방송되는 MBC 설 특집 ‘구해줘! 홈즈’에서 집을 구하기 위한 연예인들의 발품 팔이 현장을 공개한다.

‘구해줘! 홈즈’는 이사를 가야 하지만, 저마다의 사정으로 집을 알아볼 시간이 없는 의뢰인을 위해 연예인 군단이 ‘복덕방 코디’로 나서 대신 집을 찾아주는 예능 최초 부동산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의뢰를 받은 출연자들은 복(福)팀과 덕(德)팀으로 나뉘어 의뢰인 조건에 맞는 여러 집들을 둘러본 후 의뢰인의 선택을 놓고 대결을 펼치게 된다. 출연진들은 다양한 지역들의 전월세 집을 소개하며 세입자를 위한 안내를 도맡는다.

‘나래BAR 사장’ 박나래(복팀 팀장), ‘이사만 20번 이사테이너’ 김숙(덕팀 팀장), ‘정상과 바닥 경험러’ 이상민, ‘노후주택 리모델링 마스터’ 노홍철 등 이사 전문가로 소문난 이들이 복(福)팀과 덕(德)팀 복덕방 코디로 나섰다. 이에 더해 홍진경, 황광희, 슬리피 등이 출연한다.

복덕방 코디로 변신한 출연자들이 의뢰인의 사연을 듣고 자신들의 집을 찾는 것 보다 더 꼼꼼하게 집을 본 후 최적의 집을 찾아 소개했는데, 의뢰인 맞춤형 집들이 공개될 때마다 스튜디오에서는 탄성이 끊이질 않았다는 후문이다.

‘구해줘! 홈즈’는 오늘(4일) 오후 9시 50분, 오는 5일 오후 10시 1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