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갱 좋아요”…’슈돌’ 윌리엄X벤틀리, 찜질방 먹방 ‘최고의 1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화면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벤져스가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4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3일 방송된 ‘슈퍼맨이 돌아왔다’ 263화 ‘매일이 ‘설’레는 ‘날’이야’ 편은 시청률 11.1%(수도권)를 기록했다. 이는 동 시간대 시청률 1위에 해당하는 수치이다.

‘슈돌’ 263회와 같은 시간 방송된 MBC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은 평균 7.5%(1부: 5.8% 2부: 9.2% 수도권), SBS ‘런닝맨’은 평균 4.7%(1부: 3.5%, 2부: 5.9% 수도권) 수치를 기록했다. 이로써 ‘슈돌’은 일요 예능 동 시간대 시청률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귀염둥이 형제 윌리엄과 벤틀리가 차지했다. 윌벤져스 형제는 설날 맞이 목욕재계에 돌입했다. 평소 물을 좋아하던 윌리엄-벤틀리는 물속에서 눈을 번쩍 뜨는 특급 잠수를 선보이는가 하면 평온하게 온탕을 즐겼다.

‘먹방장인’ 윌벤져스답게 먹방도 빼놓지 않았다. 양갱과 매실 등 찜질방 간식 먹방을 선보인 것. 이 과정에서 윌리엄의 대견한 모습도 눈길을 끌었다. 윌리엄이 양갱을 먹으며 시청자 군침을 자극한 장면과, 그가 동생 벤틀리에게 양갱을 나눠주는 장면은 분당 시청률 13.6%(전국)을 기록하며 이날 최고의 1분을 장식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