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최수종 “나는 ‘희라 씨’, 희라 씨는 내게 ‘오빠♥’라 불러”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최수종이 하희라에 대한 한결 같은 사랑을 자랑했다.

3일 오후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 최수종이 스페셜 MC로 함께했다.

서장훈은 “최수종 형님은 아직도 ‘희라 씨’라고 부른다더라”면서 “남편이 ‘~씨’라고 부르면 어떻겠냐”고 어머님들께 물었다. 김건모 어머니는 “너무 놀란다. 혹시 이거 갈 때가 됐나 싶어서”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신동엽은 “형수님도 ‘수종 씨’라고 부르냐”고 최수종에게 물었다. 이에 최수종은 “어르신들 앞에서 이래도 되나”라고 부끄러워하며 “아직도 오빠라고 한다”고 말했다.

신동엽은 “‘미우새’ 공식 질문”이라며 사랑의 유효 기간에 대해 최수종에게 물었다. 이에 김건모 어머니는 “시간낭비인데 그걸 왜 묻냐”고 말했다. 최수종은 “사랑에 유효기간이 어디있냐”고 신동엽에게 반문했다. 김건모 어머니는 “거봐라”라면서 거들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