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키, 입대 전 솔로 콘서트 ‘키 랜드’서 환상적 무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키 첫 솔로 콘서트 ‘키 랜드’/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샤이니 키가 첫 솔로 콘서트의 포문을 성공적으로 열었다.

키는 지난 2일 오후 7시 서울 삼성동 SMTOWN 코엑스 아티움에서 ‘<THE AGIT> KEY LAND – KEY’(<디 아지트> 키 랜드 – 키)의 막을 올렸다. 다채로운 음악과 스타일리시한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환상적인 무대로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이번 콘서트는 키의 첫 솔로 콘서트다. 팬들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계획보다 5회 공연을 추가해 2월 2~3일, 7~10일, 16~17일 8일간 총 11회에 걸쳐 펼쳐진다.

이번 공연에서 키는 ‘센 척 안 해’, ‘Forever Yours’(포에버 유어스), ‘Chemicals’(케미컬스)’, ‘Good Good’(굿굿) 등 정규 1집 수록곡들과 일본 솔로 데뷔 곡 ‘Hologram’(홀로그램) 등을 선보였다. 또한 샤이니 정규 5집 수록곡 ‘SHIFT’(시프트) 등 다양한 무대를 선사했다.

추후 발매 예정인 정규 1집 리패키지 앨범 타이틀 곡 ‘I Wanna Be’(아이 워너 비)와 SM ‘STATION’ 시즌 3를 통해 발표되는 ‘Cold’(콜드) 등 신곡 무대도 깜짝 공개했다. ‘키 랜드’의 세계관을 설명한 ‘알.쓸.신.키’ 코너 등 다채로운 이야기로 관객과 가깝게 소통하기도 했다.

키는 뺑소니 전담반의 활약을 그린 영화 ‘뺑반’(감독 한준희)에서 레커차 기사 ‘한동수’ 역을 맡아 관객과도 만나고 있다. 키는 최근 군악대에 합격해 오는 3월 4일 현역 입대를 앞뒀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