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나라, 아들役 이유진에 “다른 작품에서 만나자”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오나라. / JTBC ‘SKY 캐슬 비하인드’ 방송화면 캡처.

배우 오나라가 JTBC 드라마 ‘SKY 캐슬’에서 자신의 아들 우수한 역을 맡은 배우 이유진에게 “너의 엄마 역을 맡아서 좋았다”고 했다.

오나라는 배우 윤세아·김병철·조재윤과 더불어 2일 오후 방송된 JTBC ‘SKY 캐슬 비하인드’에 출연했다.

그는 아들 역의 우수한에 대해 “이번 드라마가 첫 작품이다. 나에게 ‘친엄마도 보다 더 친엄마 같다’고 해줘서 기뻤다”면서 “멋진 배우가 돼 다시 만나자”고 했다.

그러면서 “다음에는 엄마와 아들이 아니라 큰누나와 동생으로 만나면 좋겠다”며 활짝 웃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