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으로 만난 母女 윤미래X비비, ‘더 팬’ 합동무대 선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더 팬’ 비비, 윤미래/사진제공=SBS

‘힙합여제’ 윤미래가 오는 2일 오후 6시 생방송되는 SBS ‘더 팬’에서 ‘음악으로 낳은 딸’ 비비와 콜라보 무대에 함께 선다.

윤미래는 ‘더 팬’을 통해 비비를 세상에 나오게 한 비비의 ‘음악 어머니’라 할 만큼 비비에 대한 애정을 아낌없이 보여줬다. 첫 녹화 당시 윤미래는 타이거 JK와 함께 비비의 무대를 지켜봤다. 이 모습에 ‘팬 마스터’ 유희열은 “이렇게 벌벌 떠는 윤미래를 본 적 없다”고 놀라워할 정도였다.

윤미래는 ‘TOP 3’에 오른 비비를 위해 특급 지원사격에 나선다. 비비는 자작곡으로 윤미래와 함께 무대에 선다. 비비는 4라운드에서 자작곡 ‘fiy with me’로 큰 호응을 얻은 바 있기에, 이번 자작곡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이날 ‘더 팬’ TOP2 결정전 합동 무대에는 비비-윤미래 외에도 카더가든-장혜진, 임지민-민재휘준이 오른다. TOP2를 향한 예비스타들의 마지막 전쟁이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