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윤지성, 2월 솔로 앨범 발표→3월 글로벌 팬미팅 투어

[텐아시아=우빈 기자]

워너원 출신 윤지성 글로벌 팬미팅 포스터 / 사진제공=LM엔터테인먼트

그룹 워너원 윤지성이 솔로 앨범 발표에 이어 글로벌 팬미팅 투어를 개최한다.

윤지성은 2월 23일~24일 서울 인터파크 아이마켓홀에서 ‘2019 윤지성 1st FAN MEETING : Aside in Seoul’를 개최한다.

이후 3월 2일 마카오, 9일 대만, 15일 싱가포르, 17일 말레이시아, 19일 일본 도쿄, 21일 일본 오사카, 23일 방콕 등 총 7개국 8개 도시를 돌며 팬미팅 투어를 이어갈 예정이다.

이로써 윤지성은 20일 첫 솔로 데뷔 앨범 ‘Aside’를 발표한 후,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개최하며 활발한 솔로 활동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윤지성의 소속사 측은 “그동안 아낌없는 사랑과 응원을 보내준 국내외 팬분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팬미팅 투어를 개최하게 됐다”면서 “윤지성의 첫 번째 글로벌 팬미팅 투어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윤지성은 2017년 Mnet ‘프로듀스101 시즌2’를 통해 그룹 워너원 멤버로 데뷔, 1년 6개월간의 공식 활동을 성공리에 마쳤다. 윤지성은 그룹의 맏형이자 특유의 긍정 바이러스를 전파하며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큰 인기를 얻은 바, 솔로 데뷔와 함께 글로벌 아티스트로 진화할 윤지성의 앞으로의 행보가 더욱 주목된다.

한편, ‘2019 윤지성 1st FAN MEETING : Aside in Seoul’은 오는 8일 오후 8시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오픈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Please follow and like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