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현주, 3월의 신부 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공현주. / 제공=젤리피쉬

배우 공현주가 오는 3월 16일 1살 연상의 비연예인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공현주의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1일 “공현주가 결혼식을 올린다”며 “예비신랑은 금융업에 종사하는 1살 연상의 비연예인으로 깊은 배려심과 듬직한 성품을 지녔다. 진지한 만남 끝에 서로의 동반자가 되어 주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한 “비공개로 조용히 예식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양가 부모님과 가족,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결혼식을 한다”고 덧붙였다.

공현주는 2003년 드라마 ‘올인’으로 연예계에 데뷔해 다양한 작품을 통해 주목받았다. 영화, 드라마뿐만 아니라 예능프로그램을 통해서도 이목을 끌었다. 결혼한 이후에도 계속해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