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김영대, 촬영장 밝히는 훈훈함…심쿵 ‘꽃받침’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김영대/사진제공=아우터코리아

신예 배우 김영대가 훈훈한 외모로 미소를 자아냈다.

김영대는 지난 1월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에드윈, 곧 봄이네여. 요즘 어플 좋네요”라고 글을 게재했다. 함께 올린 사진에는 광고 촬영 중 대기실에서 손을 턱에 괴고 미소짓고 있다.

김영대는 ‘너와 나의 유효기간’ ‘좀 예민해도 괜찮아’ ‘너, 대처법’ 등 웹드라마에서 훤칠한 외모와 안정된 연기력을 선보였다. 최근에는 한국·베트남 합작 드라마 ‘어바웃 유스’ 촬영을 끝마치고 차기작 촬영에 임하고 있다. ‘어바웃 유스’는 내년 2월 바닐라씨의 페이스북 페이지와 유튜브, 네이버TV 등에서 공개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