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스 측 “훈∙기섭, 오는 3월 입대…준∙일라이 개인 활동 집중” (공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유키스 기섭(왼쪽), 훈/사진제공=nhemg

유키스 멤버 훈, 기섭이 오는 3월 군에 입대한다.

유키스는 오늘(1일) 공식 팬카페를 통해 멤버들의 군 입대 소식을 알렸다. 

훈은 최근 해병대 합격통지를 받아 오는 3월 18일 포항 해병대 신병훈련소에 입소한다. 기섭은 기존에 앓고 있던 허리디스크 증상의 악화로 인해 사회복무 요원 판정을 받아 오는 3월 21일 논산훈련소 신병교육대에서 기초 군사훈련을 받은 뒤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할 예정이다.

이에 대해 유키스 소속사는 “별도 행사 없이 조용히 군에 입대할 예정”이라며 “당분간 멤버 일라이, 준은 개별활동에 집중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유키스는 올해로 데뷔 11년 차를 맞았다. 한국과 일본을 오가며 멤버 개개인이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지난 연말에는 일본에서 ‘Glory’ 크리스마스 앨범을 발매, 오리콘차트 상위권에 오르기도 했다.

특히 준은 배우로서 신인상을 수상한 뒤 차기작 검토 중이다. 이와 함께 한국과 일본 양국에서 솔로 앨범 발매를 준비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