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갈하이’, 베일 벗은 첫 회 예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JTBC ‘리갈하이’ 예고. /

JTBC 새 금토드라마 ‘리갈하이'(극본 박성진, 연출 김정현)가 첫 방송을 앞두고, 첫 회 예고 영상을 31일 공개했다. 박진감 넘치는 음악을 배경으로 출연 배우 진구와 서은수·윤박·채정안·정상훈·김병옥·이순재 등이 나온다.

예고 영상은 정의감 넘치는 초보 변호사 서재인(서은수)이 증거를 찾는 모습으로 시작한다. 고무장갑을 끼고 쓰레기통부터 신던 운동화 안까지 들여다보며 분투하고 있다. 이어 승소율 100%를 자랑하는 변호사 고태림(진구)를 가리킨다. 재인은 태림에게 소리치며 주먹을 휘두른다.

아울러 로펌의 대표 방대한(김병옥)을 비롯해 민주경(채정안), 강기석(윤박), 윤상구(정상훈), 구세중(이순재) 등이 출연한다.

‘리갈하이’ 제작진은 “7인의 법조인의 활약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며 “지금껏 보지 못했던 새로운 재미로 시청자들을 만나기 위해 막바지 준비 중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오는 2월 8일 처음 방송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