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동해, 미국·태국 합작 ‘아시안 고스트 프로젝트’ 주연 발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동해. / 제공=SJ레이블

그룹 슈퍼주니어 동해가 해외 프로젝트의 주인공이 됐다.

동해는 올 상반기 방송을 앞둔 미국과 태국 합작 영화 ‘아시안 고스트 프로젝트(Asian Ghost Project)’ 중 한 시리즈의 주연을 맡는다. 제작사 레이도디 스튜디오(LeayDoDee Studio)와 더불어 태국에서 촬영을 시작한다.

‘아시안 고스트 프로젝트’는 태국에서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현상, 오컬트 소재를 바탕으로 한 독특한 이야기를 다룬다. 동해를 비롯한 아시아의 유명 배우들과 유명인들이 출연을 앞두고 있어 기획 단계부터 높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앞서 동해는 OCN 드라마 ‘신의 퀴즈’ 시즌4, 채널A ‘판다양과 고슴도치’, SBS 월화드라마 ‘괜찮아 아빠 딸’ 등 여러 작품에서 다채로운 연기를 보여줬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