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매진아시아X후야TV, 韓·中 합작 스타 육성 예능 제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한중 합작 라이브 스타 육성 프로그램. 사진제공=CKG

한·중 합작 콘텐츠 전문기업 컴퍼니케이글로벌은 30일 “이매진아시아와 중국 HUYA TV와 손잡고 한·중 합작 예능 프로그램 ‘星星之城–School of Be A star’을 제작한다”고 밝혔다.

‘星星之城–School of Be A star’는 중국의 연예 연습생과 주보어(BJ), 왕홍 등을 가수, 연기자, 모델 등의 엔터테이너로 육성·데뷔시키는 프로그램이다. HUYA TV를 통해 예능 학교의 교육 과정을 24시간 라이브로 보여주며, 선배 연예인들과 함께 버라이어티 예능을 만들어 간다.

‘星星之城–School of Be A star’는 오는 3월부터 88일간 중국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 플랫폼인 ‘HUYA TV’에서 첫 번째 시즌이 방송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