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하, 뮤지컬 ‘잭 더 리퍼’ 첫 공연…”묘한 기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정동하. / 제공=뮤직원컴퍼니

가수 정동하가 지난 26일 뮤지컬 ‘잭 더 리퍼’의 첫 공연을 성황리에 마치면서 “기분이 묘하다”고 했다.

정동하는 소속사 뮤직원컴퍼니의 공식 SNS에 ‘잭 더 리퍼’ 첫 공연 소감 영상을 올렸다. 그는 “2013년 이후 오랜만에 10주년 기념으로 ‘잭더리퍼’에 함께 한다. 첫 공연을 마치고 기분이 묘하고 좋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개인적으로도 쌓아둔 것들도 많고 ‘잭 더 리퍼’도 계속 발전했다. 보신 이들도 꼭 한 번 다시 봤으면 좋겠고, 혹시 못 보신 이들은 꼭 한번 봐야 하는 뮤지컬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정동하는 ‘잭 더 리퍼’ 공연과 더불어 오는 31일 일본 도쿄에서 데뷔 후 첫 쇼케이스를 펼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