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 오늘(25일) 득녀…아빠 손 꽉 잡은 딸 ‘뭉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박진영과 딸/ 사진=Mnet, 박진영 인스타그램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대표 박진영이 25일 오전 득녀했다.

박진영은 25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아침 10시 좀 넘어 딸 아이가 태어났습니다. 어제부터 잠을 못 자 목소리가 엉망이지만 선물을 주고 싶어 만들었어요. 세상 모든 부모님들과 자녀들과 나누고 싶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박진영의 딸이 아빠의 검지를 꼭 쥐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박진영은 피아노 반주에 맞춰 진심을 다해 노래했다. ‘꽉 잡은 이 손을 놓을 때까지 내가 너의 곁에 있어줄테니 자신 있게 뛰고 꿈꾸렴 my baby 넘어질 때마다 내가 있으니’, ‘언젠가 이 손을 놓고 멀리 날아갈 때가 올 거란 걸 알지만 행여 세상이 널 지치게 할 때면 돌아올 곳이 있다는 걸 잊지 마렴’이라는 가사가 진한 여운과 감동을 안긴다.

박진영은 지난해 9월 22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특별한 책임을 하나 선물 받았습니다. 제가 아빠가 된다네요. 그동안 조심스러워서 말씀 못 드리다가 안정기에 접어들어 말씀드리게 됐습니다”라며 “모든 게 순조로우면 내년 1월에 아기를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라고 알려 팬들의 환영을 받은 바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