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치’ 권율, 포스터 촬영 비하인드…‘열정甲’ 박문수로 변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해치’ 포스터 촬영장의 권율 비하인드컷/사진제공=사람엔터테인먼트

배우 권율이 SBS ‘해치’에서 열정 가득 과거 준비생 ‘박문수’로 변신했다.

권율은 최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SBS 해치 포스터 비하인드 공개’라는 문구와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푸른빛 도포를 입은 권율은 청렴결백하면서도 지적인 선비의 매력을 선보였다. 또한 늠름하면서도 위풍당당한 자세로 총명한 눈빛과 의롭고 뜨거운 마음이 가득한 박문수를 구현해냈다.

권율은 ‘해치’에서 출세는 꿈조차 꿀 수 없는 어려운 형편에도 선비의 기개를 꿋꿋하게 지키는 과거 준비생 박문수 역을 맡았다. 조선 사헌부 감찰 시험에 번번이 낙방하지만 근성, 열정, 정의를 쫓는 의기만큼은 조선 최고인 인물이다. 또한 가장 낮은 곳에 있는 약한 자를 지키기 위해 솔선수범하는 지식인이다.

권율은 ‘보이스2’의 살인마 방제수, ‘귓속말’의 엘리트 변호사 강정일, ‘식샤를 합시다2’의 사무관 이상우 등 작품마다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을 보였다. 이에 권율이 역사에 한 획을 그은 박문수로 분해 ‘부정부패 척결의 일등공신’ 암행어사의 모습을 어떻게 그려낼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특히 문제의 왕세제 정일우를 왕으로 세우는 킹메이커로의 활약이 기대된다.

‘해치’는 ‘복수가 돌아왔다’ 후속으로 오는 2월 11일 오후 10시 처음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