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킴, 민서 신곡 ‘2cm’ 피처링…매력적인 듀엣곡 탄생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폴킴, 민서 신곡 ‘2cm’로 협업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가수 민서가 폴킴(Paul Kim)과 함께 한 듀엣곡을 발표한다.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는 22일 “민서의 데뷔 앨범 ‘더 다이어리 오브 유스(The Diary of Youth)’의 마지막 곡 ‘2cm’에 폴킴이 피처링으로 참여한다”고 밝혔다.

‘2cm’는 사랑에 빠지기 직전의 감정을 물리적 거리인 2cm에 비유한 듀엣곡으로, 김이나가 작사하고 오로리, 프로듀싱팀 모노트리의 GDLO가 공동 작곡했다.

‘너를 만나’, ‘초록빛’ 등 발표 음원마다 차트를 석권하며 ‘믿고 듣는 싱송라’로 떠오른 폴킴과 비주얼과 가창력을 겸비한 대형 신인으로 데뷔 전부터 주목을 받은 민서, 두 대세의 만남에 음악 팬들의 기대가 벌써부터 높아지고 있다.

특히 음색이 매력적인 두 뮤지션의 협업인만큼, 올 상반기 가장 기대되는 듀엣곡으로 주목받고 있다.

민서, 폴킴이 함께 한 신곡 ‘2cm’는 오는 29일 오후 6시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