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오늘(22일) 첫 월드투어 예매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선미 월드 투어 포스터. / 제공=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가수 선미가 다음달 서울 콘서트를 시작으로 첫 월드 투어 콘서트에 돌입한다.

소속사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는 22일 공식 SNS에 ‘2019 선미 THE 1ST WORLD TOUR WARNING’의 포스터를 공개했다. 노란색 바탕에 선미의 옆모습이 팝 아트 효과로 새겨져 있어 신비한 분위기를 낸다.

지난 16일 북미와 아시아 등 12개 도시를 포함한 첫 월드 투어 일정을 밝힌 선미는 오는 2월 24일 서울을 시작으로 해외를 돌며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샌프란시스코 LA 시애틀 벤쿠버 캘거리 뉴욕 토론토 워싱턴 DC 등 북미 8개 도시와 이후 홍콩 타이페이 도쿄 등 아시아 3개 도시까지 확정했다. 2차로 공개될 투어 일정에는 유럽 등의 지역이 추가될 전망이다.

이번 서울 공연은 22일 오후 8시 예매사이트인 예스24에서 예매 가능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