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노래는’, 분당 최고 시청률 3.1% 기록…정재일에 관심집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JTBC ‘너의 노래는’

JTBC 특별 기획 프로그램 ‘너의 노래는’을 이끌어가는 음악인 정재일이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7일 처음 방송된 ‘너의 노래는’의 분당 최고 시청률은 3.1%(수도권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평균 시청률은 2.3%이다.

이날 방송은 ‘너의 노래는’의 화자인 작곡가 겸 음악감독 정재일에 대한 소개로 시작했다. 그가 만난 첫 번째 아티스트 박효신의 음악 여행기가 그려졌다. 두 사람은 프랑스의 외딴 마을로 떠나 음악을 만드는 과정과 요리를 만드는 등 소소한 일상을 공개했다. 대중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작곡가 정재일과 그의 음악 파트너 박효신의 호흡이 눈길을 끌었다.

시청률 ‘최고의 1분’은 정재일의 음악 역량에 대한 동료들의 인터뷰 장면이다. 정재일과 ‘개여울’의 작업을 함께한 아이유는 “선배님께서 ‘개여울’의 편곡을 정말 아름답게 해줬다. 그전에도 팬이었는데 더 좋아하게 됐다”고 말했다. 가장 좋아하는 정재일의 음악을 묻는 질문에 “박효신 선배님과 함께 한 모든 곡들을 좋아한다”고 답했다.

이날 정재일은 방송 중 포탈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는 등 온라인에서 주목받았다. 또한 방송에서 정재일과 박효신이 함께 부른 ‘홈(HOME)’ ‘야생화’를 비롯한 정재일의 대표곡들이 음원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호응을 얻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