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스타 유백이’ 김지석♥전소민, 실제 ‘썸’ 같은 순백 케미

[텐아시아=우빈 기자]

‘톱스타 유백이’ 김지석 전소민 / 사진제공=tvN

tvN ‘톱스타 유백이’의 김지석 전소민의 ‘케미 작렬’ 촬영 비하인드컷이 대량 방출됐다.

지난히 11월 첫 방송을 시작으로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긴 ‘톱스타 유백이’는 매회 시청자들의 공감과 호평을 이끌고 있다.

회를 거듭할수록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젊은 배우들과 노련미 넘치는 관록 배우들의 찰떡 같은 합, 유학찬 감독의 위트 넘치는 연출력, MSG 뺀 힐링 스토리가 절묘한 밸런스를 이루며 매주 금요일 시청자들의 리모컨을 사수하게 만들고 있다.

특히 ‘순백커플’ 김지석, 전소민의 캐릭터에 딱 맞는 연기력과 케미는 ‘톱스타 유백이’를 향한 호평 세례의 이유 중 하나.  단짠단짠을 오가는 케미와 연기 호흡, 여즉도에서 벌어지는 아기자기하고 달달한 모습만으로 안방극장의 설렘 지수를 상승시키고 있다.

두 사람은 브라운관 밖 촬영장에서도 커플 케미를 뽐낸다.

공개된 스틸 속 김지석, 전소민은 극 중 순백커플의 사랑을 확인시켜준 일출키스에 앞서 리허설을 하고 있다. 진지하게 대사를 맞춰가며 키스의 설렘을 안방극장에 고스란히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사뭇 진지하다.

또 두 사람은 촬영 막간의 틈을 이용해 카메라를 향해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데 현실 커플의 달콤한 분위기가 절로 느껴진다. 이제는 웃는 모습까지 붕어빵처럼 똑닮은 김지석, 전소민의 모습을 통해 안방극장 여심을 설레게 하는 순백커플의 꿀케미에 대한 이유를 엿보게 한다.

이와 함께 앞으로 순백커플의 로맨스가 어떤 전개를 향해갈지, 두 사람이 탄탄한 꽃길을 걸을 수 있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톱스타 유백이’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