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 피오, 진지와 능청 넘나드는 열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tvN ‘남자친구’ 방송화면 캡처. /

tvN 수목드라마 ‘남자친구'(극본 유영아, 연출 박신우)에 출연 중인 피오가 반전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극중 김진명 역을 맡은 피오는 지난 17일 방송된 ‘남자친구’에서 자연스러운 연기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이날 장미진(곽선영), 이대찬(김주헌)과 대화를 나눈 진명은 “장미진 누나가 도와주면 좋겠다”며 능청을 부리거나 “서빙 여신이라며”라고 애교까지 부리며 보는 이들을 웃게 했다.

특히 진명은 동창회에서 친구가 김진혁(박보검)에 대해 함부로 말하는 것을 보고 폭발하는 듯한 감정 연기를 보여줬다. 이어 걱정하는 진혁에게 “형 때문에 그런 거 아니니까 오해하지 말라”며 형을 위하는 모습으로 잔잔한 감동도 선사했다.

매회 박보검과 훈훈한 형제애를 보여주는 피오. 앞으로 남은 이야기에서는 어떤 매력으로 극을 풍성하게 만들지 기대가 모아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