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노래는’ 정재일, 박효신과 음악 여행기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JTBC ‘너의 노래는’

가수 겸 프로듀서 정재일과 가수 박효신이 음악 여행을 떠난다. 17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음악 예능프로그램 ‘너의 노래는’에서 다. 두 사람은 프랑스의 외딴 마을로 떠났다.

‘너의 노래는’의 화자인 정재일은 대중음악뿐만 아니라 영화, 연극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인정받고 있는 작곡가 겸 음악감독이다. 정재일을 위해 특별히 ‘너의 노래는’의 인터뷰이로 나선 봉준호 감독은 “기괴한 주문을 해도 그것을 결국 악보와 연주로 표현해낸다”고 극찬했다.

‘너의 노래는’ 첫 방송에서 정재일이 처음으로 만나게 된 아티스트는 박효신이다. 두 사람은 프랑스의 이국적인 풍경을 배경으로 작업한 노래를 들려주고 노래에 담긴 뒷이야기까지 공개한다. 군 시절 인연을 맺은 뒤 ‘야생화’를 비롯한 수많은 히트곡을 함께 작업한 두 사람이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더불어 숨겨왔던 요리 실력, 프랑스 시내로 가던 중 건넨 농담 등 그동안 방송에서는 쉽게 볼 수 없었던 박효신의 색다른 모습도 공개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