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백’ 김시아, 미스틱과 전속계약…”날개 달아줄 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시아. / 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시아가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이하 미스틱)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미스틱은 17일 “영화 ‘미쓰백’에서 열연을 펼친 아역배우 김시아와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김시아는 어린 나이가 무색할 정도로 깊은 눈빛과 연기 열정을 가지고 있다. 연기뿐만 아니라 다방면에서 뛰어난 재능과 가능성을 가진 김시아가 무한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아낌 없는 지원을 통해 날개를 달아줄 것이다. 앞으로 김시아의 활약에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지난해 ‘미쓰백'(감독 이지원)을 통해 데뷔한 김시아는 600대 1이라는 경쟁률을 뚫고, 방치와 폭력을 일삼는 아동학대의 음지에서 탈출하려는 소녀 지은 역을 맡았다. 데뷔작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만큼 훌륭한 연기를 보여주며 관객들의 호평을 얻었다.

‘미쓰백’을 통해 충무로의 주목을 받고 있는 김시아는 2019년에도 활발한 연기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국내외 유수 영화제를 통해 주목 받은 윤가은 감독의 신작 ‘우리집’을 비롯해 하정우와 김남길이 캐스팅돼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클로젯'(감독 김광빈) 촬영을 모두 마친 상태다.

아역배우답지 않은 섬세한 연기력과 풍부한 표현력을 선보이며 무한한 가능성을 입증한 배우 김시아가 미스틱과의 계약 체결 소식을 알리며 앞으로의 행보에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미스틱은 실력 있고 색깔 있는 가수, 배우, 방송인이 포함된 여러 레이블을 아우르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기업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