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형사’ 차선우, 신하균의 ‘완벽한 파트너’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월화드라마 ‘나쁜형사’ 방송 화면

MBC 월화드라마 ‘나쁜형사’(극본 허준우, 강이헌 연출 김대진, 이동현)의 차선우가 신하균의 완벽한 파트너로 활약하고 있다.

지난 16일 방송된 ‘나쁜형사’ 23, 24회에서는 솜방망이 처벌을 받은 범죄자들을 직접 응징하는 일명 ‘어둠 속 처단자’ 강우준(이재윤)의 뒤를 쫓는 우태석(신하균)과 SNS팀원들의 이야기가 이어졌다. 이 과정에서 채동윤은 우태석과 말이 필요 없는 호흡을 펼치며 그의 든든한 오른팔 역할을 해냈다.

강우준의 소재를 파악한 태석과 동윤은 곧바로 현장으로 출동했고, 동윤은 태석이 강우준을 쫓는 사이 공개 처형 당하기 직전이던 장석구의 목숨을 구했냈다. 또한 곧이어 도착한 문기(양기원)와 가영(배다빈)에게 장석구를 인계한 후 강우준에게 가격 당한 조형사를 챙겼다.

뿐만 아니라 채동윤은 출소한 권수철을 미끼로 이용해 강우준을 검거하는 작전에도 투입됐다. 그는 우태석과 함께 권수철을 집까지 안전하게 이동시켰고, 근처에 숨어있던 강우준의 공격을 받아 부상을 당했지만 아랑곳하지 않고 태석이 강우준을 쫓을 수 있도록 뒤에서 도왔다.

차선우는 채동윤 역을 통해 신하균과 남다른 호흡을 보이며 극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극 중 경대 출신 바른생활 원칙맨이었던 채동윤이 우태석의 든든한 조력자이자 완벽한 파트너로 성장해가는 과정을 차근차근 설득력 있게 연기하는 차선우의 활약이 기대된다.

‘나쁜형사’는 연쇄살인마보다 더 독한 형사와 연쇄살인마보다 더 위험한 천재 사이코패스의 아슬아슬한 공조수사를 그린 범죄 드라마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