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서울가요대상’ 대상은 방탄소년단 “아미가 우리의 팬, 존재의 이유”

[텐아시아=우빈 기자]
방탄소년단,서울가요대전

방탄소년단이 15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동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28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대상의 영광을 안았다.

15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28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에서 방탄소년단이 대상을 수상했다.

이날 방탄소년단 RM은 “가수 일생에 단 한 번도 받기 어려운 대상을 두 번이나 저희에게 선사해주셔서 진심으로 전 세계 모든 아미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방탄소년단도 여러분의 팬이다. 무슨 말이냐면 여러분들이 어떤 방식으로 저희들에게 들려주는 에너지들, 목소리들이 저희 작업에 영감을 주고 무대에 에너지를 준다. 이 무대와 음악이 저희에게 여러분들이 지대한 영감을 주셔서 탄생한 일부분”이라고 말했다.

이어 “연초가 되면 싱숭생숭하지 않나. 잘하고 있나 돌아봐야 할 것 같고, 금방 잊어버릴 신년 계획 세운다. 저도 생각을 해봤는데 결국 우리 하던 거나 열심히 잘하자로 되더라. 데뷔 초 영상을 찾아봤다. 왜 열심히 했지, 왜 7명이 여러분이 다 더라”며 “지금까지 보여드린 무대와 음악 보여드릴 무대와 음악, 여러분의 팬으로서 여러분에게 보내는 팬레터라는 사실 알아주시길 바라고 팬레터 소리 들어달라. 저희는 그리고 여러분은 서로의 팬이자 아이돌일 것”이라고 외쳤다.

정국은 “여러분 아니면 행복한 생각 할 수 없을 분더러 많은 것을 못해봤을 거다 소중한 삶 알게 해 주셔서 감사하다. 방탄소년단으로 데뷔한 이후부터는 여러분과 함께 소통하고 공존하고 마음속에는 아미가 있고 여러분 마음에는 우리가 있다. 그러므로 함께 할 거고 꾸준히 행복할 거다. 열심히 했는데 뿌듯하다. 사랑하고 감사하다”고 밝혔다.

지민은 “너무 감사드린다. 아까 류승룡 선배님께서 이 자리에 오르면 팬 여러분을 부른다고 했는데 제가 곰곰이 생각해봤다. 당연할 수밖에 없다는 생각이 들었다. 여러분이 저희 노래 들어주시고 저희 무대 봐주시고 저희의 이유가 되어 주시니 여러분을 당연히 이야기할 수밖에 없다. 올해는 더 행복하실 수 있도록 노력하고 싶다. 상 주셔서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아미에게 모든 영광을 돌렸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