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현장] ‘지킬앤하이드’ 잇는 허타와 이민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비투비,이민혁,쇼케이스

그룹 비투비(BTOB) 이민혁이 15일 오후 2시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첫 번째 솔로 음반 ‘허타존(HUTAZONE)’의 쇼케이스를 열었다. / 이승현 기자 lsh87@

“이번 음반의 목표는 나를 잘 아는 사람들을 놀라게 만드는 것입니다. ‘이민혁에게 이런 모습이 있었구나’라는 말을 듣고 싶어요.”

그룹 비투비(BTOB) 이민혁이 15일 오후 2시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첫 번째 솔로 정규음반 ‘허타존(HUTAZONE)’의 쇼케이스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민혁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에 솔로 음반을 발표한다. 데뷔 7년 만에 처음이다. 음반 제목에 녹인 ‘허타’는 이민혁이 래퍼나 프로듀서로 활동할 때 쓰는 예명이다. 그는 “야구 선수들이 셀 수 없이 허공에 스윙 연습을 하듯, 계속 갈고닦겠다는 의미를 담아 빌 허(虛)와 칠 타(打)를 예명으로 정했다. ‘허타존’은 나만의 세상이라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솔로 음반을 위해 과감한 변신을 시도했다”는 이민혁은 머리카락을 탈색했고, 귀도 뚫었다. 비투비로 활동하면서도 계속 솔로 음반을 준비했다고 한다.

이민혁은 “사실 솔로 음반을 낼 거라는 생각을 전혀 해본 적 없었는데 친형이 응원해준 덕분에 천천히, 조금씩 준비했다. 비투비 멤버들에게도 비밀로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멤버들에게 알리지 않은 이유는 최측근을 놀라게 해주고 싶었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허타존’에는 더블 타이틀곡 ‘야(YA)’와 ‘오늘 밤에(With Melody)’를 비롯해 ‘너도? 나도!’ ‘아무렇지 않은 척’ ‘꿈인가 봐요’ ‘낙화’ ‘폴인(Fallin’)’ ‘올 데이(ALL DAY)’ ‘퍼플 레인(Purple Rain)’ 등 11곡이 담겨 있다. 이민혁은 전곡의 작사·작곡과 프로듀싱에 참여하며 자신의 색깔을 녹였다. ‘YA’는 퓨처 베이스 장르의 댄스곡으로, ‘너’와 함께할 때 가장 행복하고 ‘나’다워진다는 내용이다.

이민혁은 이날 쇼케이스에서 현란한 랩은 물론 부드러운 음색을 강조한 노래 실력과 역동적인 안무까지 다채롭게 보여줬다.

비투비,이민혁,쇼케이스

그룹 비투비 이민혁. / 이승현 기자 lsh87@

그는 “이번 솔로 음반으로 랩뿐만 아니라 보컬과 안무, 프로듀싱까지 하는 이민혁을 보여드리고 싶었다”면서 “다음달 2일과 3일 여는 단독 콘서트에서 상반된 모습을 보여줄 것이다. 마치 ‘지킬앤하이드’ 같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민혁은 다음달 7일 의무경찰로 입대하기 전까지 솔로 가수로 활발하게 활동할 계획이다. 그는 “비투비의 동생들을 두고 가서 미안한 마음이 앞서긴 하지만 국민으로서 의무는 다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입대 전에 이런 기회가 주어져서 감사하고 행복하다.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며 즐기다 가고 싶다”며 활짝 웃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