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워너원·트와이스 총출동”…제28회 서울가요대상, 오늘(15일) 개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제28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한국을 넘어 전 세계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는 가수들이 총출동한다. 15일 오후 6시 50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제28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에 참석하기 위해서다.

‘서울가요대상’은 2018년 가요계 총 결산 및 한 해 동안 대중의 사랑을 가장 많이 받은 가수를 선정, 시상하는 국내 최고 권위와 전통을 자랑하는 음악 시상식이다.

올해는 방탄소년단·워너원·트와이스·아이즈원·아이콘·세븐틴·레드벨벳·임창정·여자친구·뉴이스트W·모모랜드 등이 출연한다.

뿐만 아니라 이정재·류승룡·오연서·고아라·정해인·김지석·남지현·이시영·조윤희·이상엽·강지환·우도환·김소연·강한나·김새론 등 배우들이 시상자로 나설 예정이다.

제28회 서울가요대상에 참석하는 스타들을 미리 만나볼 수 있는 레드카펫 행사는 본 시상식 이날 오후 5시부터 펼쳐지며, 온라인 영상 스트리밍 플랫폼 빵야TV를 통해 전 세계 온라인 독점 생중계된다.

빵야TV는 레드카펫뿐만 아니라 본 시상식도 생중계하며 현장의 생생한 열기를 시청자들에게 고스란히 전달할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