램씨, 새 프로젝트 신호탄 ‘Childish’ 발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싱어송라이터 램씨. 사진제공=해피로봇레코드

싱어송라이터이자 프로듀서인 LambC(램씨)가 디지털 싱글 ‘Childish’를 지난 13일 오후 6시 발매했다.

이번 싱글은 ‘Green is the new Black’이라는 EP 프로젝트의 첫 번째 파트로 발매됐다. 사랑하는 사람에게 하는 표현이 낯 뜨겁고 눈치 보인다고 생각하는 커플들에게 ‘그녀(그)를 위해 당당히 다 말해주고 표현해주자’는 메시지를 담은 트랙이다. 재즈 기반의 부드러운 사운드 위에 램씨 특유의 포근하고 편안한 감성이 돋보이는 곡이다.

이번 싱글에서 램씨는 작사, 작곡, 편곡 뿐만 아니라 직접 레코딩, 믹스, 마스터링까지 도맡았다고 한다.

램씨는 이번 싱글을 시작으로 오는 2월과 4월에 ‘Green is the new Black : Part 2, 4’를 램씨의 사운드클라우드와 유튜브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3월에는 Part 3를 정식 발매한다.

램씨는 1월 18일부터 25일까지 펼쳐지는 MPMG WEEK의 ‘live THEY 2019 : School’, ‘Another Nice Day #20’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관객들에게 라이브를 선보인다.

KBS ‘박원의 키스 더 라디오’에 고정 게스트로도 출연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