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지나, 오늘(14일) ‘가요무대’ 출연…한복 자태 뽐낸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유지나. / 제공=유지나컴퍼니

국악인 출신 트로트 가수 유지나가 KBS1 음악프로그램 ‘가요무대’를 통해 한복 자태를 뽐낸다.

유지나는 14일 오후 방송되는 ‘가요무대’ 신년특집에 출연한다. 앞서 트로트 애청자들이 뽑은 ‘한복이 가장 잘 어울리는 트로트 가수’ 1위를 차지한 그는 한복을 입고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유지나는 이날 방송에서 고(故) 정애리의 ‘얘야 시집 가거라’를 부른다. 고운 한복 자태는 물론, 노래 역시 아름다운 선율을 살리고 자신만의 분위기로 재해석해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선사할 전망이다.

유지나는 “지난 연말에 이어 신년에도 ‘가요무대’ 특집으로 인사드리게 돼 영광이다. 항상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고 기쁜 지난 한 해를 보냈다. 그 감사함을 ‘가요무대’를 통해 전하는 것은 물론, 올해 역시 항상 좋은 노래로 여러분들과 만나고 싶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