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뺑반’ 1월 30일 개봉…공효진·류준열·조정석·염정아·전혜진 ‘캐릭터 열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영화 ‘뺑반’ 예고 영상/ 사진제공=쇼박스

영화 ‘뺑반’이 공효진부터 류준열, 조정석, 염정아, 전혜진, 이성민까지 이목을 집중시키는 쾌감 예고편을 최초 공개했다.

‘뺑반’은 통제불능 스피드광 사업가를 쫓는 뺑소니 전담반 ‘뺑반’의 분투기를 담은 범죄오락액션 영화다. 뺑소니만을 다루는 경찰 내 조직인 뺑소니 전담반 ‘뺑반’이라는 참신한 소재와 공효진, 류준열, 조정석을 비롯 염정아, 전혜진, 손석구, 샤이니 키(김기범)까지 아우르는 신선한 캐스팅 조합, 그리고 짜릿한 자동차 추격 액션과 긴박감 넘치는 전개로 통쾌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예고편은 나쁜 놈 잡으려다 뺑소니 전담반으로 좌천된 엘리트 경찰 ‘은시연'(공효진)의 모습으로 시작부터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기대하게 한다. 남다른 카리스마를 지닌 만삭의 뺑반 리더 ‘우선영 계장'(전혜진)과의 만남에 이어 뛰어난 본능과 차에 대한 감각으로 범인을 잡는 뺑반의 에이스 순경 ‘서민재'(류준열)의 모습은 각기 다른 개성을 지닌 이들이 한 팀이 되어 펼칠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또한 위험한 레이싱에 목숨 거는 통제불능 스피드광 ‘정재철'(조정석)의 모습은 목적을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캐릭터가 불러 일으킬 예측불가의 사건을 예고한다. 여기에 ‘재철’의 주위에서 점차 수사망을 좁혀오는 뺑소니 전담반의 거침 없는 팀플레이는 “이제부터 시작이지”라는 ‘시연’의 대사와 함께 짜릿함을 안긴다.

뺑소니 전담반은 물론 자신만의 신념을 지닌 내사과 ‘윤지현 과장’ 역의 염정아와 비공식 뺑소니 전문가 ‘정채’ 역의 이성민까지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총출동한 이들의 모습은 속도감 넘치는 자동차 액션과 함께 풍성한 볼거리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1월 30일 개봉 예정.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