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성욱, SBS 새 드라마 ‘녹두꽃’ 합류…조정석과 호흡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민성욱/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민성욱이 SBS 새 드라마 ‘녹두꽃’ 캐스팅을 확정했다.

‘녹두꽃’은 1894년 동학농민운동의 역사 속에서 농민군과 토벌대로 갈라져 싸워야 했던 이복 형제의 파란만장한 휴먼스토리를 담은 드라마. ‘정도전’ ‘어셈블리’ 등 촌철살인 완성도 높은 스토리를 자랑하는 정현민 작가와 ‘뿌리깊은 나무’ ‘육룡이 나르샤’ 등 선 굵은 연출의 신경수 PD가 의기투합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극 중 민성욱은 농민군 선봉부대의 지휘관 최경선 역을 맡았다. 백이강(조정석 분)이 배속되는 농민군 선봉부대의 지휘관으로, 호탕하고 낙천적인 성격을 가진 인물이다. 여기에 타고난 완력에다 담력, 넉넉한 인품으로 부대원들의 존경을 한 몸에 받기도. 무엇보다 극의 흐름에 있어 중요한 인물로 활약할 것을 예고해 그의 활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다양한 작품에서 자신만의 독보적인 캐릭터로 존재감을 드러낸 민성욱이 이번 드라마에서는 어떠한 모습을 선보일 지 귀추가 주목된다. ‘녹두꽃’은 2019년 상반기 방송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