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렵지만 열심히”…’도시경찰’ 장혁∙조재윤∙이태환, 백범 김구 앞에 다짐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도시경찰’/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도시경찰’의 장혁이 멤버들과 함께 백범 김구의 동상 앞에서 ‘경찰’로서의 각오를 전한다.

14일 처음 방송되는 ‘도시경찰’에서는 서울용산경찰서 경찰로 임용된 장혁, 조재윤, 이태환의 경찰 도전기가 시작된다. 

최근 녹화에서 ‘도시경찰’ 멤버들은 서울용산경찰서에서 진행된 임용식 이후 백범 김구 기념관을 향했다. 그곳에서 멤버들은 초대 경무국장이었던 백범 김구의 동상을 향해 헌화를 하며 경찰로서의 첫 발을 내딛는 각오를 다졌다.

장혁은 “어떤 상황이 올지 두렵지만 동료들과 함께 사건과 상황을 잘 풀어갈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재윤은 “많은 작품에서 경찰을 해보았지만 진정성을 갖고 경찰이 되어 본 것은 처음이다. 대한민국 민주 경찰로서 (경찰들의) 정신을 이어가 멋진 경찰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막내 경찰 이태환은 “아직까지 무섭긴 하지만 동료분들, 선배분들과 경찰이라는 이름을 걸고 시민의 보호와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도시경찰’ 멤버들은 백범 김구 기념관을 둘러보며 김구 선생의 삶과 정신을 느껴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조재윤은 “(김구 선생은) 대한민국을 만들어 주시기 위해 노력해주셨다. 대한민국의 한 사람으로서 감사드렸다. 내가 대한민국 사람이라는 자긍심이 들었다”며 뭉클한 감정을 드러냈다.

‘도시경찰’ 첫 방송은 14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