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엘리스 소희 “과거 ‘비스’ 출연 흑역사”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사진제공= MBC에브리원

엘리스 소희가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스페셜 MC로 나선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는 ‘과거, 까먹지 마세요~ 비스에 양보하세요!’ 편으로 꾸려진다 이장우, 안세하, 임주은, 임강성이 출연한다. 또한 약 3개월 만에 게스트에서 스페셜 MC로 돌아온 엘리스 소희와 함께한다.

지난해 ‘천고자비 특집! 자신만만 추녀들’ 편에 출연한 소희는 함께 출연한 언니들 사이에서도 기죽지 않고 패기 넘치는 모습으로 매력을 드러낸 바 있다. 이번에는 스페셜 MC로 다시 ‘비디오스타’와 함께한 소희는 “과거 비디오스타 출연이 흑역사”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 이유를 들은 MC들은 소희의 패기에 또 한 번 놀랬다는 후문이다. 소희는 과거 ‘비디오스타’ MC였던 전효성과 써니가 속한 소녀시대 유닛 소녀시대 Oh!GG의 노래로 댄스를 선보이며 분위기를 달궈놓기도 했다.

또한 배우 임강성은 과거에 낸 앨범 때문에 조폭들에게 선택받은 사연을 공개했다. 드라마 ‘야인시대’의 OST인 ‘야인’을 부른 주인공이었던 임강성은 당시의 인기에 대해 떠올리며 조폭들의 결혼식 축가로 이 노래를 많이 불렀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비디오스타’는 오는 15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