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러브썸 페스티벌’, ‘모든 순간이 너였다’ 주제로 첫 개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러브썸’ 페스티벌.

봄 페스티벌 ‘2019 러브썸(LOVESOME) : 모든 순간이 너였다’가 오는 4월 6일 연세대학교 노천극장에서 열린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2019 러브썸(LOVESOME)’ 페스티벌은 9시간 동안 봄의 기운을 더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축제의 콘셉트는 책이다. 작년 50만 독자가 선택한 하태완 작가의 ‘모든 순간이 너였다’를 올해의 주제로 선정해 글과 함께 음악으로 마음을 다독여줄 예정이다.

이번 페스티벌에는 십센치를 비롯해 데이브레이크, 양다일, 스텔라장, 오왠, 정세운, 마틴스미스가 합류했다. 루키 스테이지도 마련될 예정으로 무대 위에 오르는 뮤지션들은 추후에 공개한다.

얼리버드 티켓을 오는 23일 오후 2시 예스24에서 단독으로 판매하며, 일반 예매는 2월 8일 오후 2시에 판매 시작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