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르파티’ 이청아父, 왕게임서 나르샤母 애교에 “귀엽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tvN ‘아모르파티’ 방송 화면 캡처

tvN ‘아모르파티’에서 싱혼들이 도쿄에서의 밤을 ‘동양화’로 아름답게 꾸몄다.

13일 방송된 ‘아모르파티’에서 싱혼들은 일본 도쿄에서 즐거운 여행을 마치고 저녁 식사 후 둘러앉아 고스톱을 쳤다. 게임에서 이긴 사람은 ‘왕’이 돼서 다른 사람에게 마음대로 지시를 할 수 있었다.

고스톱 1라운드는 이청아 아버지가 승리했다. 이청아 아버지는 “다들 내게 ‘위대하신 어르신, 어찌 그리 고스톱을 잘 치십니까’라고 해달라”고 요청했다. 하휘동 아버지가 “어찌 그리 잘 그리시냐”고 말하자 이청아 아버지는 “‘위대하신 어른’이 빠졌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나르샤 어머니는 “오라방”이라고 부르며 애교 섞인 목소리로 벌칙을 수행했다. 스튜디오에서 이 모습을 보던 나르샤는 어머니의 애교 넘치는 모습에 깜짝 놀라 “뭐하는 거냐”고 말했다. 이청아 아버지는 인터뷰에서 나르샤 어머니에 대해 “분위기 메이커”라며 “귀엽다”고 칭찬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