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리사, 韓여자연예인 인스타그램 팔로워 1위 등극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블랙핑크 리사 인스타그램 캡처

블랙핑크 리사가 국내 여자연예인 중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 1위에 등극했다.

13일 리사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가 1300만 명으로 집계됐다. 이로써 리사는 현재 국내 여자 연예인 중 가장 많은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를 보유하는 막강한 파급력을 갖게 됐다.

지난해 6월 15일 블랙핑크 멤버들은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만들어 큰 관심을 끌었다. 개설한지 약 7개월 만에 제니 1177만, 로제 1007만, 지수 995만 등 멤버들은 팔로워 수를 보유하며 ‘글로벌 걸그룹’이라는 명성을 재확인했다. 짧은 기간 동안 모두 상위 5위 안에 해당되는 팔로워 기록으로 블랙핑크 네 멤버가 1위부터 ‘줄세우기’도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블랙핑크는 지난해 12월 발표된 ‘2018년 인스타그램 어워드’에서 ‘1위 걸그룹’으로 선정되는 영광을 누리기도 했다. ‘1위 걸그룹’은 소속사가 운영하고 있는 아이돌 그룹의 공식 계정 중 가장 많은 팔로워 수를 보유한 계정을 뜻한다.

블랙핑크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전세계 팬들과 활발하게 소통하고 있다. 일상 사진부터 셀카, 멤버들과 함께 찍은 단체컷, 다양한 촬영 현장 사진 등을 게재하며 팬들과 교감한다.

블랙핑크는 리사의 고향인 태국 방콕 콘서트를 시작으로, 데뷔 첫 월드투어의 화려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자카르타, 홍콩, 마닐라, 싱가포르, 쿠알라룸푸르, 타이베이를 거쳐 북미주, 유럽, 호주까지 세계 곳곳에서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오는 4월 12일과 19일에는 K팝 아이돌 그룹 최초로 미국 최대 음악 축제인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 무대에 오른다. 유니버설뮤직그룹의 인터스코프와 손잡은 블랙핑크는 미국 진출에도 본격적으로 나선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