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우정아, “봄여름가을겨울 음악, 세련되고 따뜻한 감성”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2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

싱어송라이터 선우정아가 12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 밴드 봄여름가을겨울의 음악에 대해 “세련되고 따뜻한 감성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불후의 명곡’은 봄여름가을겨울 특집으로 꾸며졌다. ‘불후의 명곡’은 지난해 12월 27일 세상을 떠난 전태관의 사망 전 촬영했음을 알렸다.

선우정아는 봄여름가을겨울의 ’10년 전의 일기를 꺼내어’를 불렀다.

노래를 부르기 전 제작진과 가진 인터뷰에서 선우정아는 “제 음악도 봄여름가을겨울의 세련되고 따뜻한 부분을 잡고 싶다”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