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여자친구 유주, 새해에도 ‘꽈당 유주’ 될 뻔한 신곡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KBS2 예능 ‘안녕하세요’. 사진제공=KBS2

오는 14일 방송되는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이하 ‘안녕하세요’)에서 그룹 여자친구의 멤버 엄지와 유주가 출연한다.

또 배우 최정원과 예원,중학생 농부 한태웅도 나와 고민되는 사연을 듣고 함께 해결방안을 찾는 시간을 갖는다.

이날 새로운 앨범과 함께 컴백한 여자친구의 유주와 엄지는 신곡 ‘해야’를 선보여 오프닝부터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는 후문이다.

유주는 격정적인 안무를 선보이던 중 바닥에 미끌어질 뻔했지만 무사히 무대를 끝마쳐 2019년 새해에도 여전히 ’꽈당유주’의 별명이 이어갈 전망이다.

한태웅은 어색하고 수줍어 하다가도 이영자가 노래를 요청하자마자 천연덕스럽게 구성진 가락을 뽐내기 시작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고 한다.

한태웅의 예능감과 유주와 엄지의 열정적인 퍼포먼스는 14일 밤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