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내 마지막 기회”…’진사300′ 조현, 악바리 변신해 수류탄 투척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진짜사나이300’/사진제공=MBC

MBC ‘진짜사나이300’에서 아이돌 하사 은서, 조현, 라비, 셔누, 루카스의 ‘5인 5색 수류탄 투척’ 모습이 포착됐다. 

오늘(11일) 오후 9시 55분 방송되는 ‘진짜사나이300’에서는 육군 최정예 전투원 출전을 위해 ‘300워리어 대표자 선발전’에 도전한 백골부대 10인의 모습이 펼쳐진다.

이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백골부대’ 아이돌 하사 은서, 조현, 라비, 셔누, 루카스의 ‘수류탄 투척 평가’ 현장이 담겨있다. 

사진 속에는 제 각지 다른 포즈로 수류탄을 던지고 있는 아이돌 하사 5인방의 모습이 시선을 모은다. ‘수류탄 투척 평가’ 전 진행된 훈련에서 이들은 같은 실수를 반복하며 교관의 지적을 받는가 하면, 셔누는 팔이 빠지는 부상을 입는 등 아슬아슬한 상황이 벌어져 보는 이들까지 긴장하게 만들었다.

이들이 과연 실제 평가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궁금증을 자아낸 가운데, 훈련 때와는 사뭇 달라진 모습이 포착돼 기대를 모은다. 볼링 투구를 연상시키는 셔누의 모습에 이어 야구 시구 포즈를 취한 은서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조현은 ‘수류탄 투척 평가’ 결과에 ‘300워리어’에 계속 도전할 수 있는 기회가 달려 있기에 더욱 신중한 모습을 보였다고. 조현은 “이게 저의 마지막 기회입니다”라며 굳은 의지를 다졌다고 해 그녀의 운명은 어떻게 될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은서, 조현, 라비, 셔누, 루카스 아이돌 하사 5인방의 합격과 불합격이 걸린 ‘수류탄 투척 평가’ 현장은 오늘(11일) 방송되는 ‘진짜사나이300’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