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령, 와이원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체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김성령. 사진제공=와이원엔터테인먼트

와이원엔터테인먼트는 10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김성령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1988년 미스코리아 진이 된 김성령은 왕성한 활약을 펼쳤다. 2012년 드라마 ‘추적자 더 체이서’를 시작으로 2013년 드라마 ‘야왕’‘상속자들’, 2015년 드라마 ‘여왕의 꽃’, 2016년 ‘미세스캅 2’, 2018년 ‘너도 인간이니’, 2018년 영화 ‘독전’에 이르기까지 활동했다. 김성령이 와이원엔터테인먼트에서 8년 동안 인연을 맺은 사람들과 만나 만들어 갈 새로운 전성기에 주목할 만한 이유다.

김성령은 현재 영화 ‘콜’ 촬영 중이다. ‘콜’은 서로 다른 시간에 살고 있는 두 여자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스릴러. 김성령은 ‘콜’에서 친구 같은 엄마의 모습부터 강한 모성애까지 표현해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