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승연, 다인엔터와 전속 계약…박규리∙이종혁과 한솥밥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이승연/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승연이 다인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다인엔터테인먼트는 10일 “배우 이승연과 최근 전속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연기경력 20년차에 빛나는 배우 이승연은 연극 ‘스핑크스’ ‘파우스트’ ‘발코니’ ‘S고원으로부터’ ‘골목길 햄릿’ ‘여우들의 동창회’ ‘안녕 피아노’ ‘그 집 빌라에서 우리는’ ‘어떤 동산’ ‘장군슈퍼’ 등 유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탄탄한 연기력을 입증해 왔다.

영화 ‘최악의 하루’ ‘좋아해줘’ ‘노리개’ ‘똥파리’ ‘핑크’ ‘산다’ 등의 작품에 출연하면서 스크린에서도 묵직한 필모그래피를 만들어왔다. ‘숨’(2015년 시네파운데이션 부문) ‘1kg’(2016년 시네파운데이션 부문)’ ‘아리’(2017년 비경쟁 단편영화 부문)로 3년 연속 칸의 초청을 받기도 했다. 

안방극장에서도 tvN 드라마 ‘처용’ KBS 삼일절 특집극 ‘눈길’ 등의 작품에 출연했다. 또한 이승연은 다인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틀고 tvN 단막극 ‘드라마 스테이지-파고’(이하 ‘파고’)를 통해 2019년 시청자들을 처음 만난다. 

‘파고’는 섬으로 파견된 베테랑 경찰관 연수(이승연)가 섬에 만연하고 있는 상황을 조사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 이승연은 냉철해 보이지만 마음이 따뜻한 주인공 연수 역을 맡아 섬세한 감정연기를 펼친다.

다인엔터테인먼트는 “다양한 작품을 통해 빈틈없는 연기력으로 대중의 마음을 울렸던 명품배우 이승연과 함께 일할 수 있어서 기쁘다. 안방극장, 스크린, 무대 등 장르를 넘나들며 활발한 연기를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승연과 전속 계약을 체결한 다인엔터테인먼트는 유선, 이종혁, 박정학, 이원종, 정희태, 서신애, 박규리, 구성환, 박경혜, 전동석, 연제형 등이 소속돼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