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베리 동헌, “빅스 엔, 배고프지 말라며 따뜻하게 조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베리베리,동헌,쇼케이스

그룹 베리베리의 멤버 동헌이 9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데뷔 앨범 ‘베리어스(VERI-US)’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멋진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베리베리의 멤버 동헌이 “빅스의 엔 선배님이 조언을 해주신 것이 기억에 남는다”고 밝혔다.

9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데뷔 앨범 ‘베리어스(VERI-US)’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였다.

베리베리는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에서 빅스 이후 7년 만에 선보이는 아이돌 그룹이다. 베리베리는 자신들만의 가장 큰 특색으로는 작사, 작곡, 안무 창작부터 영상 편집까지 가능한 ‘크리에이티브돌’이라는 점을 꼽았다.

빅스가 ‘콘셉트돌’로서 확실하게 자리매김했기 때문에 빅스와 베리베리와의 선후배 관계에도 관심이 쏠렸다.

동헌은 “빅스 선배님들은 리얼리티 ‘지금부터 베리베리해’ 때부터 함께 참여를 해주셨기 때문에 많은 조언들을 해주셨다. 특히 마지막 촬영 때 엔 선배님이 항상 배고프지 않게 밥 잘 챙겨먹고 다니고, 다음에 한 끼 하자고 해주셨다. 그것이 제일 따뜻하게 이거에 남는다”고 말했다.

연호는 “훌륭한 선배님들 덕분에 베리베리에게 관심을 더 가져주셔서 감사하다. 젤리피쉬에서 7년만에 나오는 보이그룹이다보니 부담감이 있었는데 좀 더 책임감있게 받아들여서 더 긴장하고 나태해지지말자는 생각을 가지고 열심히 임하고 있다”는 각오도 밝혔다.

연호는 이어 베리베리의 롤모델로는 “모든 선배님들이 롤모델”이라며 “저희 베리베리만의 모습을 알려드리는 것이 목표”라고 했다.

‘VERI-US’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는 이날 오후 6시부터 국내 모든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