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뉴뮤직 측 “브랜뉴보이즈 데뷔 위한 전담팀 구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브랜뉴보이즈MXM 임영민(왼쪽부터), 김동현, 박우진, 이대휘. 제공=브랜뉴뮤직

브랜뉴뮤직이 브랜뉴보이즈(가칭) 데뷔를 위해 전담팀을 꾸렸다고 9일 밝혔다. 각 분야의 전문가로 이뤄진 이 전담팀은 멤버들의 집중 관리를 위한 시스템 강화를 위해 독립적으로 운영된다고 한다.

브랜뉴뮤직 관계자는 “이를 통해 그룹의 완성도를 높일 것”이라며 “무엇보다, 랩 메이킹이 가능한 임영민, 안무 창작을 할 수 있는 박우진 작사· 작곡은 물론 프로듀싱까지 할 수 있는 이대휘와 김동현 등 멤버 각자의 역량을 마음껏 발휘하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최종 멤버와 데뷔 시기에 대해서는 “워너원으로 쉼없이 달려온 박우진, 이대휘는 워너원 콘서트 이후 잠깐의 휴식을 갖는다. 이후 팀 연습과 작업에 매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MXM으로 활동하고 있는 임영민과 김동현 역시 이번 달 미주투어 콘서트와 내달에 있을 ‘삿포로 K팝 페스티벌’을 끝으로 공식 활동을 마무리하고 팀에 합류한다”고 덧붙였다.

멤버들이 정해진 일정을 마무리 한 뒤 전담팀의 체계적인 집중 관리를 통해 향후 계획을 구체적으로 정할 예정이라고 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