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신비·엄지, 신곡 ‘해야’ 예고…막내들의 반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여자친구 신비(왼쪽), 엄지. / 제공=쏘스뮤직

그룹 여자친구가 신비와 엄지의 예고 사진을 9일 공개했다. 두 번째 정규 음반 ‘타임 포 어스(Time for us)’의 콘셉트를 엿볼 수 있다.

사진에는 매혹적인 분위기를 풍기는 신비와 엄지의 모습이 담겨있다. 검은색 의상과 화려한 액세서리로 도도한 매력을 강조했다. 자신감 넘치는 포즈로 한층 성숙한 모습도 드러냈다.

여자친구는 시간의 흐름에 따라 다양한 버전의 예고 사진을 차례로 공개하고 있다. 청순부터 당찬 모습까지 다채로운 색깔을 보여줘 새 음반에 기대가 모아진다.

오는 14일 오후 6시 공개되는 이번 음반의 타이틀곡 ‘해야’는 전작 ‘밤’의 연장선이다. 좋아하는 사람을 ‘해’에 비유해 더욱 깊어진 소녀의 마음을 표현한 곡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