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 ‘대한외국인’ 출격…”미국 오래 살아 퀴즈 자신 없어” 결과는?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대한외국인’/사진제공=MBC에브리원

가수 청하가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출연한다.

오는 9일 방송되는 ‘대한외국인’ ‘걸크러쉬’ 특집에는 독보적인 솔로 가수 청하가 출연해 퀴즈 올킬에 도전한다.

2016년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국민 프로듀서들의 선택을 받아 I.O.I로 데뷔한 청하는 그룹 활동 종료 후 솔로 가수로 컴백, 뛰어난 가창력과 퍼포먼스로 자신만의 스타일로 사랑받고 있다. 최근에는 ‘벌써 12시’라는 노래로 활동하며 각종 음원차트 상위권을 유지하며 솔로 가수로서의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퀴즈 대결에 앞서 청하는 ‘벌써 12시’ 무대를 선보이며 대한외국인 팀을 흔들어 놓았다. 평소 예능을 좋아하는 모에카는 “청하 씨는 나의 원픽이었다. 이렇게 볼 수 있어 너무 좋다”며 “신곡 나오는 것도 미리 체크 했다”며 팬심을 고백했다. 수잔도 “긴장 풀고 꼭 제가 있는 8단계까지 오셨으면 좋겠다”며 상대 팀을 응원하는 진풍경(?)이 벌어졌다는 후문이다.

청하는 “미국에 오래 살다 와 퀴즈에 자신이 없다. 다른 예능에서도 퀴즈 관련된 코너에서 다 탈락했다”고 말했다.

이날 방송에는 청하 외에도 공채 성우 출신이자 현재 라디오 퀴즈쇼 DJ를 맡고 있는 서유리, 유학파 출신 요리연구가 ‘빅마마’ 이혜정이 출연 등이 출연한다.

‘대한외국인’은 오는 9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