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청하, 엑소 ‘러브 샷’ 커버댄스로 압도적 카리스마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아이돌룸’ /사진제공=JTBC

JTBC ‘아이돌룸’의 청하가 엑소의 ‘러브 샷’ 커버댄스를 선보인다.

8일 방송되는 ‘아이돌룸’은 돼지띠 특집으로 꾸며진다. 95년 생 가수 여자친구 소원, 오마이걸 유아, 우주소녀 보나, 볼빨간사춘기 안지영, 그리고 청하가 함께한다.

청하는 신곡 ‘벌써 12시’를 발매하며 음원 차트 상위권에 오르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데뷔부터 발산한 뛰어난 춤 솜씨는 ‘춤통령’이라는 별명을 얻게 했을 정도.

청하는 “아이돌룸’을 위해 특별히 커버댄스를 준비해왔다”며 엑소의 ‘러브 샷’ 무대를 예고했다. 청하가 보이그룹 커버댄스를 방송에서 선보인 것은 처음이지만 MC 정형돈은 청하의 춤 실력에 대해 무한 신뢰를 보였다.

모두의 기대를 한 몸에 받은 청하는 부끄러워하다가도 음악이 나오자 곧바로 표정이 돌변했다. 돼지띠 친구들을 비롯한 현장의 모든 사람들은 청하의 압도적인 카리스마에 환호를 보냈다는 후문이다.

청하 외에도 소원, 보나, 유아, 안지영이 노래부터 춤, 그리고 개인기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아이돌룸’은 매주 화요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