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든든한 영적 해결사”…’빙의’ 고준희, 매력 터지는 캐릭터 티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OCN 새 수목드라마 ‘빙의’ 캐릭터 티저/사진제공=OCN

OCN 새 수목드라마 ‘빙의’(극본 박희강, 연출 최도훈)에서 고준희의 캐릭터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빙의’는 영이 맑은 불량 형사 강필성(송새벽)과 강한 영적 기운을 가진 영매 홍서정(고준희)이 사람의 몸에 빙의해 범죄를 저지르는 사악한 영혼을 쫓는 영혼추적 스릴러다. 오늘(8일) 공개된 티저 영상은 귀신들로부터 필성을 구해준, 영이 강한 영매 홍서정의 매력적인 캐릭터가 임팩트있게 담겼다.

관객석에 앉아 팝콘을 먹고 있는 서정. “왜 저러는 거야 혼자”라며 무대 위를 한심하다는 듯 바라보고 있다. 그의 시선은 마치 보이지 않는 존재와 홀로 싸우고 있는 듯, 허공을 향해 주먹을 날리며 원맨쇼를 하고 있는 필성을 향해 있다. 결국 서정은 필성에게 다가간다. “아저씨, 그런다고 귀신 안 없어지거든요?”라며 주머니에서 꺼내 든 것은 노란 부적이었다. 필성의 이마 한가운데 부적을 붙이고선 ‘탁!’하고 손가락을 튕기자, 바람처럼 무언가 빠져나간다.

얼이 빠진 듯한 필성과 달리, 서정의 여유 넘치는 얼굴이 클로즈업됐다. 이어 ‘영이 강한 영매 홍서정’이란 문구가 포착되며 든든한 ‘영적 해결사’ 서정의 활약이 예고됐다.

‘빙의’ 제작진은 “여태껏 본적 없는 새롭고 매력적인 영매가 탄생했다. 고준희표 홍서정을 기대해도 좋다”며 “앞서 순차적으로 공개됐던 티저 영상을 통해 ‘빙의’가 무섭기만 한 드라마가 아니라는 것이 전달되길 바란다.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영혼추적 스릴러 ‘빙의’의 첫 방송까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빙의’는 오는 2월 13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