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 송은이, 범고래 태몽설에 “내가 무슨 수로?”

[텐아시아=우빈 기자]

‘옥탑방의 문제아들’ / 사진제공=KBS

개그우먼 김숙, 송은이가 특별한 꿈에 대해 밝힌다.

오는 9일 방송되는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붐이 특별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날 ‘꿈’과 관련된 문제가 출제되자, 멤버들은 각자 자신이 꿨던 꿈을 얘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김숙은 ‘예지몽’을 꾼다고 깜짝 고백했는데, 물속에서 무언가를 주워 다른 사람에게 전해주면 물건을 받은 사람에게 좋은 일이 찾아온다는 것. 소름 돋는 김숙의 예지몽 경험담에 문제아들은 요즘도 그 꿈을 꾸는지 질문했고 김숙은 “바다는커녕 들판만 나온다”며 아쉬움을 토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송은이는 “원래 꿈을 잘 안 꾼다”며 운을 뗀 후 “하나 기억에 남는 꿈이 범고래가 집에 들어온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김숙이 “범고래는 태몽이야”라고 했고 이에 당황한 송은이는 “무슨 수로?”라고 바로 반문하며 현장을 폭소케 했다.

또한 붐도 얼마 전에 실제 자신이 꿨던 꿈을 고백했다. 그는 “해변에 누워있는데 평소 좋아하는 걸그룹이 나타났다”고 밝혔는데 하지만 이 꿈이 순식간에 악몽으로 변했던 충격적인 반전을 고백했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